UPDATED. 2019-03-20 11:54 (수)
아버지 살해한 30대, 도주 중 80대 노부부 추가 살해

아버지 살해한 30대, 도주 중 80대 노부부 추가 살해

  • 박지훈 기자
  • 승인 2019.01.07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서울=RNX뉴스] 박지훈 기자 = 친아버지를 살해하고 도주 행각을 벌이다 80대 노부부를 추가로 살해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7일 충남지방경찰청은 존속살해 등 혐의로 A(31) 씨를 긴급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 씨는 지난달 28일 서천지역에서 혼자 사는 친아버지 B 씨(66)를 집에서 미리 준비한 흉기로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지난 2일 아버지의 지인으로부터 “연락이 되지 않는다”는 신고를 받고 수사에 착수해 집에서 아버지 시신을 발견했다.

경찰은 아버지가 지인들에게 "아들이 온다"라고 말했던 점과 폐쇄회로(CC) TV 영상 등을 토대로 A 씨를 유력한 용의자로 보고 추적해 전날 오후 4시께 부산에서 A 씨를 검거했다.
A 씨는 경찰 조사에서 아버지를 살해한 혐의를 인정했다.

또 경찰은 조사 과정 중 A 씨가 인천에 거주하는 C 씨(80) 명의의 카드와 도장 등을 소지한 점을 수상히 여겨 추궁해 A 씨 로부터 "지난 5일 인천에서 노부부를 살해했다"는 자백을 받았다.

경찰은 A 씨가 자백한 범행을 인천지방경찰청에 긴급 확인 결과, 남편 C 씨(80)와 부인 D 씨(81)의 사망 사실을 추가로 확인했다.

A 씨는 경찰에 노부부를 살해한 이유에 대해"돈 때문"이라고 진술했다.

A 씨는 앞서 다른 범행으로 교도소에서 복역하다 지난 7월 출소했고, 이후 별다른 직업이 없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구체적인 범행 경위와 동기, 범행 전후 행적 및 추가 범행 여부, 공범 여부 등에 대하여 집중적으로 수사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