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3 17:00 (목)
'안녕하세요' 이영자의 진심 어린 조언 "나도 알아. 자신과 싸워야 해"

'안녕하세요' 이영자의 진심 어린 조언 "나도 알아. 자신과 싸워야 해"

  • 임지영 기자
  • 승인 2018.12.04 0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2TV'안녕하세요']
[사진=KBS2TV'안녕하세요']

[서울=RNX뉴스] 임지영 기자 = 방송인 이영자(50)가 아버지와 친구를 잃은 딸의 슬픔에 공감하며 위로했다.

이영자는 3일 KBS2 예능 프로그램 '안녕하세요'에서는 언제부턴가 180도 변한 딸이 있다는 엄마의 고민이 방송됐다. 착실했던 딸이 자취를 시작한 이후 학교도 가지 않고 소주 4~5병씩 마시며 심지어 경찰서에 불려 간 적도 있다고 엄마는 속상해했다.

딸은 “아버지와 친구 네 명이 올해 같은 시기에 세상을 떠났다”라고 밝히며 “아버지가 돌아가시기 일주일 전 날 찾았지만 나는 이를 매정하게 거부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계속해서 죄책감에 시달렸다”며 “아버지는 내 편을 들어주는 분이었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영자는 “나는 다 경험했다. 아버지와 친구를 잃어봤다. 딸이 어느 상태인지 알고 있다”라며 딸의 마음을 공감했다.

그러면서 이영자는 “하지만 내가 잘못된 선택을 하면 누군가가 나만큼 아플까 봐 멈췄다”라며 “자신과 싸워야 한다. 엄마는 항상 강자가 아니다”라고 조언했다.

이날 이영자는 아버지를 여읜 아픔과 절친인 최진실을 먼저 떠나보냈던 기억을 떠올리며 눈시울을 붉혔다.

이영자의 진심 어린 위로와 조언에 모녀는 서로 사랑을 고백했다. 패널들과 관객석도 눈물로 응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학동로2길 19 (세일빌딩) 2층 941호
  • 대표전화 : 02-6212-059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덕
  • 법인명 : (주)THE RNX엔터테인먼트
  • 제호 :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3982
  • 등록일 : 2015-11-11
  • 발행일 : 2015-12-18
  • 발행인 : (주)더알엔엑스엔터테인먼트 박진우
  • 편집인 : 김종덕
  •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jw333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