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9 13:16 (수)
한서희, 빅뱅 탑 염두한 듯한 저격글 "어딜 기어나와...너는 그냥 아저씨"

한서희, 빅뱅 탑 염두한 듯한 저격글 "어딜 기어나와...너는 그냥 아저씨"

  • 주예은 기자
  • 승인 2018.11.01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한서희SNS]
[사진=한서희SNS]

[서울=RNX뉴스] 주예은 기자 = 31일 한서희가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빅뱅 탑을 염두한 듯한 장문의 글을 게재해 화제를 모았다.

이날 한서희는 “너는 나올 생각도 하지 마라. 어딜 기어나와. 내가 너한테 돈 받았다고, 꽃뱀이라고 니 주변 사람들한테 말하고 다닌다며”라고 글을 올렸다. 또 한서희는 “얼마나 떠들었으면 나한테까지 얘기가 들어오냐”며 “내 얘기 작작 해라. 돈이나 주고 말해”라며 불쾌감을 드러냈다.

이어 "조용히 사는 것 같아 입 다물었는데 철판 깔고 SNS 업로드하는 거 같아서 할 말은 하려고"라며 "내가 너희 회사 일 얼마나 숨겨줬는데"라며 상대의 소속사에 대한 언급을 했다. 또한 한서희는 "덩칫값, 나잇값 좀 해라. 너는 그냥 아저씨야"라고 직설적으로 상대를 저격했다.

이날 한서희의 글이 올라오기 전 같은 날 용산구청에서 사회복무 요원으로 근무 중인 빅뱅 탑이 1년 6개월 만에 자신의 SNS을 통해 간만의 근황을 전했다.

과거 한서희는 지난해 빅뱅 탑의 자가에서 대마초를 흡연했던 사실을 고백하며 그와의 은밀한 관계를 맺어온 사실을 털어놓은 바 있기에 팬들은 "한서희가 탑을 향한 조롱을 쏟아낸 게 틀림없다"라고 추측하고 있다.

특히 한서희는 파문 당시 탑과 스킨십을 한 사실을 강조하며 팬들을 조롱해 대중들의 큰 공분을 샀다.

당시 한서희는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XX, 기사내 XXXX. 나 XX 껴안고 뽀뽀함. 너희 오빠들이랑. 너희는 못하지?"라며 팬들을 비하해 공분을 일으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학동로2길 19 (세일빌딩) 2층 941호
  • 대표전화 : 02-6212-059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덕
  • 법인명 : (주)THE RNX엔터테인먼트
  • 제호 :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3982
  • 등록일 : 2015-11-11
  • 발행일 : 2015-12-18
  • 발행인 : (주)더알엔엑스엔터테인먼트 박진우
  • 편집인 : 김종덕
  •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jw333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