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5 15:33 (토)
구준회, 혐한 日연예인과 친분 과시? “이래라 저래라 하지마”

구준회, 혐한 日연예인과 친분 과시? “이래라 저래라 하지마”

  • 김두일 기자
  • 승인 2018.09.25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구준회 인스타그램
사진= 구준회 인스타그램

[서울=RNX뉴스] 김두일 기자 = 아이돌 그룹 아이콘의 멤버 구준회가 자신의 SNS 계정에서 일본 코미디언 겸 영화감독 기타노 다케시 관련 게시물을 두고 팬과 설전을 벌였다.

지난 24일 오후, 구준회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에 일본 코미디언 겸 영화감독 키타노 타케시 관련 게시물을 게재했다. 하지만 여기에 구준회의 한 팬이 "키타노 타케시 혐한 논란 있어요. 관련 글 제발 다 삭제해주세요"라고 댓글을 달았다. 특히, 구준회는 그동안 키타노 타케시 관련 게시물을 여러 차례 올린 바 있다.

하지만 이 같은 팬의 댓글에 구준회는 직접 답글을 남기면서 "이래라 저래라 하지마용~~싫어용"이라며 팬의 요청을 무시하는 듯 한 태도를 보였다.

한편, 영화감독이자 배우, 코미디언으로 유명한 키타노 타케시는 “독도를 강탈한 나라의 드라마에 열광하면 되겠냐”, “일본으로부터 돈을 받아낼 목적으로 뻔뻔하게 시비를 거는 나라” 등의 혐한 발언을 일삼기도 했다.

이후 구준회는 논란이 커지가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으나, 각종 인터넷 커뮤니티 사이트로 구준회의 게시물과 댓글이 확산되며 논란이 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