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18 17:24 (목)
배효원, 성희롱男에 법적대응 “불쾌하고 소름끼쳐... 선처는 없다”

배효원, 성희롱男에 법적대응 “불쾌하고 소름끼쳐... 선처는 없다”

  • 김두일 기자
  • 승인 2018.09.17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배효원 인스타그램
사진= 배효원 인스타그램

[서울=RNX뉴스] 김두일 기자 = 배우 배효원(30)이 한 남성의 지속적인 성희롱과 망상증에 고통을 호소하며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지난 16일 오후, 배효원은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관심을 주는 게 독인 것 같아서 반응을 안 했는데 사태가 갈수록 심각해져서 글 올립니다”라며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해당 남성이 남긴 댓글도 담겨 있었다.

이어 배효원은 “2년 전쯤 영화 ’로마의 휴일’ 찍을 때 많은 인질 역할 중 한 명이었고, 저와 개인적인 친분도 없던 사람이 올해 2월 갑자기 커피를 마시자고 연락이 와서 밤늦은 시간에 연락을 하길래 남자친구 있다고 말하고 모든 SNS를 차단했다. 그런데 그 때부터 본인 인스타그램에 내 사진을 올리고 일어나지도 않은 일을 사실인 것처럼 글을 쓰더라”라며 사건 경위를 설명했다.

특히, 배효원은 “그 남성이 ‘로마의 휴일’ 촬영 쉬는 시간 중 찍은 사진을 지속적으로 게재하며 연인인 척 글을 쓴다”면서 “실제로 사람들을 만나 술을 마시면서 나에 대한 얘기를 지어내서 말한다. 나와 겹치는 연기자 지인들에게 나와 무언가 있었던 사이인 것처럼 나 때문에 너무 힘들다고 나를 사랑한다고 말하고 다니더라”라고 고충을 호소했다.

그러면서 배효원은 “2월 달부터 지속적으로 저를 타깃으로 잡고 괴롭히고 있다는 게 정말 너무 황당하고 불쾌하고 소름끼친다. 다신 안 그러겠다고 사과 받고 삭제도 했던 게 두 차례인데 다시 재발했기에 더 이상 선처는 없다”면서 결국 법적 대응을 시사했다.

마지막으로 배효원은 “저 사람의 어머니조차 ‘죄가 있다면 나를 짝사랑한 게 죄’라며 왜 자기 아들을 정신병자 취급하냐고 오히려 적반하장이기에, 전혀 반성의 기미도 없고 지속적으로 저를 괴롭히는 것을 알리기 위해 이렇게 글을 올린다”며 “더 이상 선처는 없습니다”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배우 배효원은 드라마 ‘태양의 후예’, ‘비밀의 숲’, ‘연애의 발견’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해 탄탄한 연기력을 인정받고 이름과 얼굴을 널리 알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학동로2길 19 (세일빌딩) 2층 941호
  • 대표전화 : 02-6212-059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덕
  • 법인명 : (주)THE RNX엔터테인먼트
  • 제호 :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3982
  • 등록일 : 2015-11-11
  • 발행일 : 2015-12-18
  • 발행인 : (주)더알엔엑스엔터테인먼트 박진우
  • 편집인 : 김종덕
  •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jw333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