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18 13:21 (토)
구하라, 남자 친구 이별통보에 폭행.. 소속사"상황 파악 중"

구하라, 남자 친구 이별통보에 폭행.. 소속사"상황 파악 중"

  • 임지영 기자
  • 승인 2018.09.13 11: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콘텐츠와이 제공]
[사진=콘텐츠와이 제공]

[서울=RNX뉴스] 임지영 기자= 걸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27)가 남자 친구를 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는다.

13일 서울 강남경찰서는 "자신이 ‘구하라 남자 친구’라 주장하는 A 씨(27)로부터 구하라에게 폭행당했다는 신고가 들어와 조사 중"이라며 "구하라와 A 씨에게 빠른 시일 내 출석을 요구해 자세히 조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0시 30분쯤 구하라의 자택인 강남구 논현동 소재 빌라에서 헤어지자고 요구한 A 씨와 구하라가 다투는 과정에서 폭행이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
이에 대해 구하라는 쌍방폭행을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대해 구하라 소속사 콘텐츠와이는 "상황을 파악 중"이며 "확인 후 입장을 전하겠다"라고 말했다.

앞서 구하라는 지난 5일 "자살을 시도한 뒤 병원에 입원했다"는 증권가 정보지인 지라시에 오르내리며 관심을 모으기도 했다.

당시 소속사 콘텐츠와이 측은 "구하라가 수면장애, 소화불량이 지속적으로 있어 병원에서 약을 처방받는 등 치료를 받아왔다”며 "자세한 상태 체크를 위해 내원했다 입원한 것일 뿐 심각한 상황은 아니다"라고 해명한 바 있다.

한편, 구하라는 2008년 그룹 ‘카라’로 데뷔한 아이돌 가수로 ‘미스터’, ‘허니’, ‘점핑’ 등 곡이 인기를 모았다. 이후 일본에 진출해 ‘한류 스타’로 이름을 날렸다. 2016년 1월 카라 해체 후에는 각종 방송 출연으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