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5-20 18:10 (월)
박해미 남편 황민, 사고에 괴로워 자해까지...경찰 측 구속영장 신청 예정

박해미 남편 황민, 사고에 괴로워 자해까지...경찰 측 구속영장 신청 예정

  • 강은혜 기자
  • 승인 2018.08.29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구리 경찰서]
[사진=구리 경찰서]

[서울=RNX뉴스] 강은혜 기자 = 배우 박해미 남편인 뮤지컬 제작자 황민(45)의 음주 교통사고로 5명의 사상자가 발생한 가운데 경찰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황민은 지난 27일 밤 11시 15분쯤 구리시 강변북로 남양주 방향 토평 나들목 인근에서 술에 취해 크라이슬러 닷지 챌린저 SRT 헬캣 스포츠카를 몰고 가다 갓길에 정차 중이던 25톤 화물차를 들이받았다.

이에 함께 타고 있던 A(33)씨와 B(20. 여)가 숨지고 황민을 비롯한 3명은 부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사고 당시 박해미는 동승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황민은 사고 당시 혈중 알코올 농도는 0.104%로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수치로 알려졌다.
숨진 두 명은 박해미가 운영하는 해미뮤지컬컴퍼니 소속 단원들로 알려져 충격이 더 컸다.

이에 박해미는 지난 28일 참석 예정이었던 뮤지컬 프레스콜에 "개인적인 사정"을 알리며 불참했다.

또한 박해미가 출연 중인 뮤지컬'오! 캐롤'과 '키스 앤 메이크업의 출연자가 변경됐다. 관계자는 "당분간 박해미 씨 출연이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향후 일정은 미정"이라고 전했다.

사고를 낸 황민은 사고로 인해 괴로워하며 자해 시도까지 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경찰에 따르면 황민은 병원에서 진행된 조사에서 단원들과 회식하면서 한국과 우즈베키스탄의 축구 경기를 봤다. 술자리를 파하기가 아쉬워 술을 더 마시기로 하고 장소를 옮기다 사고를 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황민의 치료 상황을 확인해 조사를 벌이고 사전 구속영장을 조만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블랙박스에 내부 음성이 녹음되어 있지 않아 생존자들이 회복하는 대로 조사를 해야 정확한 경위 파악을 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