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7-18 22:03 (목)
SM 이수만, 2018 한중경영대상 '최고 경영자상' 수상.. SM 소속 NCT127 '라이징 스타상' 수상

SM 이수만, 2018 한중경영대상 '최고 경영자상' 수상.. SM 소속 NCT127 '라이징 스타상' 수상

  • 임지영 기자
  • 승인 2018.06.28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M엔터테인먼트]
[사진=SM엔터테인먼트]

[서울=RNX뉴스] 임지영 기자 = 사단법인 한국마케팅협회와 중국 대표 언론사 인민일보 인민망이 공동 주최한 ‘2018 한중경영대상’에서 ‘최고 경영자상’을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가 수상했다.

28일 오전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는 여의도 전경련 플라자 그랜드볼륨에서 열린 ‘2018 한중경영대상’에 참석했다. 이수만 대표는 이날 한국 대중문화 세계화 및 K-POP의 비약적 성공을 이끈 공로를 인정받아 ‘최고경영자상’을 수상하는 영애를 안았다.

이날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는 시상식에서 “저희의 콘텐츠와 셀러브리티들이 중국과 융합되어 시너지를 발생시키고, 그 시너지가 아시아를 넘어 세계 시장을 이끌어 가야 한다는 방향성에 기초하고 있다. 더 나아가 한국, 중국 그리고 여러 아시아 국가들이 힘을 합친다면 세계적인 셀러브리티와 콘텐츠를 만들고 트렌드를 이끄는 ‘문화산업의 중심지’를 아시아에 세울 수 있을 것이라고 본다. 이렇게 볼 때, 지금은 아시아 각국의 문화 협력과 융합이 절실히 필요한 시기라고 생각한다"라며 수상 소감을 전했다.

이어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는 “SM은 전 세계 최고 수준의 한중 융합 문화를 만들어 내고자 한다. 오늘 주신 상은 한국과 중국의 더 튼튼한 가교 역할과 함께 전 세계에 진출하여 아시아 문화를 이끌어야 한다는 의미로 주신 것으로 알고 더욱 노력하겠다”며, “중국 멤버로 구성된 NCT의 중국팀 데뷔도 준비 중이니 앞으로 세계를 무대로 활동하는 NCT의 멋진 활약에도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밝혀 관심을 모았다.

수상자 선정에 대해 한중경영대상 측은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가 한국 대중문화를 전 세계에 알리고, K-POP을 해외 팬들에게 일방적으로 전하는 것이 아닌 현지 문화에 맞게 변형하고, 국적에 제한을 두지 않는 등 상호 소통하는 K-POP을 만들어낸 점을 높게 평가해 올해의 수상자로 선정했다”라고 밝혔다.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는 세계적인 주목을 받고 있는 K-POP의 선구자이자 한류의 개척자로 그동안 보아, 동방신기,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샤이니, 엑소, 레드벨벳, NCT 등 수많은 최고의 글로벌 스타들을 프로듀싱했다. 또한 문화 기술(Culture Technology)을 기반으로 한류 발전에 기여했을 뿐 아니라 해외 시장 진출을 위한 체계적인 시스템을 도입해 엔터테인먼트 산업 발전으로 이끄는데 중추적인 역할을 했다.
이수만 총괄 프로듀서는 이번 수상을 통해 다시 한번 그의 높은 영향력을 확인시켜 주었고 더불어 이날 시상식에서는 SM엔터테인먼트 소속인 월드와이드 그룹 NCT의 서울팀 NCT 127이 중국에서의 높은 인기와 활약을 인정받아 ‘아시아 라이징 스타상’에 선정되는 겹경사를 누렸다. 이날 수상에는 멤버 태용과 윈윈이 대표로 수상했다.

한편, ‘한중경영대상’은 사단법인 한국마케팅협회와 중국 인민일보 인민망이 공동 주최하는 시상식으로 올해로 5회째를 맞이하고 있다.
‘한중경영대상’은 한중 양국의 경제 발전에 기여하고 있는 개인 및 기업을 대상으로 시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