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백종원, 中 하얼빈 ‘꿔바로우’ 극찬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백종원, 中 하얼빈 ‘꿔바로우’ 극찬
  • 강은혜 기자
  • 승인 2018.06.12 0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N'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사진=tvN'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서울=RNX뉴스] 강은혜 기자 =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백종원이 중국 하얼빈에서 꿔바로우 맛에 극찬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tvN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에서 백종원이 중국 하얼빈 음식을 소개하는 마지막 이야기가 그려졌다.

이날 하얼빈의 맛집 곳곳을 찾아다니며 음식들을 섭렵한 백종원은 이후 하얼빈 대표 음식으로 유명한 ‘꿔바로우’를 먹기 위해 ‘꿔바로우’를 처음 개발한 맛집을 찾았다.

이 집은 반죽에 묻힌 고기를 세 번 튀겨내 각종 야채와 소스를 부어 볶아냈다.

[사진=tvN'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사진=tvN'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백종원은 '꿔바로우'를 먹으며 "소리 들리시냐. 속은 촉촉한데 겉은 굉장히 바삭하다."라며 "어떻게 이렇게 만들지?"라며 요리 연구가답게 요리기술에 궁금증을 드러냈다.

백종원은 "소스를 뜸뿍 찍어도 바삭하면 인정"이라며 소스를 잔뜩 묻혔고 그러함에도 바삭함이 살아있는 꿔바로우에 "인정!"이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백종원은"치즈처럼 늘어지는 게 기술"이라며 "소스를 듬뿍 찍었는데도 바삭하다"라고 말했다.

백종원은 "찹쌀 탕수육이라고 부르기도 하지만 찹쌀가루가 들어가지 않는다. 이렇게 바삭함을 유지하려면 감자전분을 쓴다. 양념 맛은 일반 탕수육 소스에 비해 강하다. 강한 식초를 쓴다. 그래서 시큼한 향이 계속 유지되며 확 올라오는데 이게 꿔바로우의 매력"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꿔바로우'의 유래에 대해 백종원은 "하얼빈은 송화강 근처 한적한 어촌마을이었는데 러시아 철도 기지가 건설되며 동북지역 중심도시로 성장했다. 러시아와 중국 문화가 섞여 이국적인 도시로 발전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백종원은"이 식당 설립자는 하얼빈 관청의 수석 주방장이었는데 관청에 많은 외국 분들이 오니까 식사 접대를 해야 했다. 서양 사람들이 달고 새콤한 걸 좋아해서 그들의 입맛에 맞게 좋아할 만한 것을 만든 것이 꿔바로우"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