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1-18 11:32 (일)
'비디오스타' 방송인 그레이스리, “필리핀 前대통령과 열애? 썸으로 끝났다”

'비디오스타' 방송인 그레이스리, “필리핀 前대통령과 열애? 썸으로 끝났다”

  • 김두일 기자
  • 승인 2018.05.16 0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서울=RNX뉴스] 김두일 기자 = 방송인 그레이스 리가 필리핀 전 대통령 아키노 3세와의 열애설에 대해 언급해 화제에 올랐다.

지난 15일 오후 방송된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는 알베르토 몬디, 다니엘 린데만, 기욤 패트리, 그레이스 리, 문가비가 출연해 '저기요? 한국인이세요?' 특집으로 꾸며졌다.

필리핀 방송국 뉴스에서 약 5년간 메인 앵커를 맡고 있는 그레이스 리는 지난 2012년 필리핀 전 대통령 아키노 3세와의 스캔들에 대해 솔직한 이야기를 전했다.

이 날 그레이스 리는 "필리핀 대통령과 4개월 정도 데이트 했다. 근데 데이트 한 게, 사귄 건 아니고 제가 봤을 땐 썸인 것 같다"면서 "필리핀에서는 데이팅 스테이징이라고 한다. 데이트 하는 건 서로에게 호감 있고 더 알아가기 위해 저녁을 먹을 수도 있는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그레이스 리는 "보도에는 완전히 우리가 사귀고 결혼할 것 같이 나왔다"면서 "그래서 서로 알아가는 기간에 그런 뉴스가 터져서 사실 그 다음 단계로 갈 수가 없었다"고 털어놨다.

또한 아키노 전 대통령에게 끌렸던 이유에 대해서는 "굉장히 똑똑하고 책도 많이 읽는다. 대화를 하다 보니까 거기에서 저는 그 분이 참 좋은 분이라는 걸 느끼게 돼서 데이트를 하게 됐다"고 대답했다.

특히, 이 날 방송에서 그레이스 리는 아키노 전 대통령과의 데이트 할 때의 고충들에 대해서 털어놨다. "대통령이니까 언제나 다니는 데가 비슷하다. 나는 곱창, 소주 스타일이다. 아키노 전 대통령이 볼 일이 있으면 하루 전에 얘기를 해달라고 했다. 그 후 만나는 날은 반대편 빌딩에 스나이퍼들이 있었다"라고 전했다.

한편, MC들이 "지금도 연락이 되냐"고 묻자 그레이스는 "지금도 서로 안부 묻는 정도"라고 대답하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학동로2길 19 (세일빌딩) 2층 941호
  • 대표전화 : 02-6212-059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덕
  • 법인명 : (주)THE RNX엔터테인먼트
  • 제호 :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3982
  • 등록일 : 2015-11-11
  • 발행일 : 2015-12-18
  • 발행인 : (주)더알엔엑스엔터테인먼트 박진우
  • 편집인 : 김종덕
  •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jw333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