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1-21 19:27 (화)
'컬투쇼' 스페셜 DJ 배우 김성령 출격... '솔직 당당 매력'발산

'컬투쇼' 스페셜 DJ 배우 김성령 출격... '솔직 당당 매력'발산

  • 김두일 기자
  • 승인 2018.05.07 2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공식 인스타그램

[서울=RNX뉴스] 김두일 기자 = 배우 김성령이 솔직하고 털털한 매력으로 청취자들을 사로잡았다.

7일(오늘) 오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특별 DJ로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김성령이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펼쳤다.

이 날 DJ 김태균은 "우아하고 엘레강스하며 고급진 스페셜 DJ"라고 김성령을 소개했다.

이어 김태균은 "영원한 미코(미스코리아), 오늘도 열일하는 비주얼"이라고 덧붙이자 이에 김성령은 "오래되긴 했지만 미스코리아다"라고 당당하게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또한 DJ 김태균이 "누나(김성령)가 인간적이고 마음이 따뜻하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고 이에 김성령 또한 "맞다"고 대답하며 셀프 칭찬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한편, 이 날 김성령은 "저는 옷을 3년 정도 안 입었다 싶으면 바로 토스한다. 예전에는 지인한테 줬는데 이제는 바자회를 연다"고 밝혔다.

이어 김성령은 "이번에 바자회가 잘 되서 수익금을 기부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기도 했다. 김성령은 "저는 입던 옷 일주일도 입는다.

그래서 스태프들이 '언니 교복이야?'라고 말하기도 한다"고 말해 의외의 모습을 밝히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