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1-15 16:52 (목)
'그것이 알고 싶다' 전직 검찰총장 성추행 의혹 사건 추적

'그것이 알고 싶다' 전직 검찰총장 성추행 의혹 사건 추적

  • 박지훈 기자
  • 승인 2018.04.13 1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sbs '그것이 알고 싶다' 제공

[서울=RNX뉴스] 박지훈 기자 = '그것이 알고 싶다' 제작진이 전직 검찰총장의 성추행 의혹 사건을 파헤친다.

오는 14일 방송 예정인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는 2014년 떠들썩했던 전직 검찰총장 출신의 골프장 대표의 성추행 사건을 추적한다

당시 전직 검찰총장의 골프장 여직원 성추행 사건이 수십 개의 신문 지면을 장식하면서 세간의 관심이 집중되기도 했다.

그 날을 떠올리기조차 싫다던 민정 씨(가명)는 이번 '그것이 알고 싶다' 방송을 통해 그날의 일에 대해 털어놨다.

민정 씨가 말한 바에 따르면 사건 당일 밤 9시가 넘은 야심한 시각에 여직원 기숙사에 불청객이 찾아왔다. 그 사람은 다름 아닌 전직 검찰총장 출신의 골프장 대표였다.

민정 씨는 다음 날 그 자리에서 성추행이 있었음을 회사 직원들에게 알렸지만 누구의 도움도 받을 수 없었다고 주장했다.

특히, 민정 씨는 이 때 주변인들에게 받은 상처를 또 다른 악몽으로 남긴 채 퇴사 할 수밖에 없었다고 전해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했다.

그로부터 약 1년 반 후 민정 씨는 뒤늦게 전 검찰총장을 고소했다. 이에 전직 검찰총장은 최고참 여직원인 민정 씨의 퇴사를 막기 위해 방문했지, 성추행은 없었다고 항변했다.

경찰은 성추행 유무를 가릴 수 있는 기한이 지났다며 ‘공소권 없음’으로 사건을 종결하기도 했다.

그런데 이듬해 민정 씨와 민정 씨의 아버지가 무고 혐의로 기소돼 세간의 이목이 쏠리기도 했다.

이에 대해 '그것이 알고 싶다' 제작진은 진실을 알기 위해 지난 2013년 해당 골프장에서 일했던 직원들과 사건 당사자들을 직접 만나 얘기를 듣기 위해 시도했다.

하지만, 사건 이후 5년이라는 시간이 흘렀지만 그들은 여전히 진실에 대해 말하는 것을 망설이고 있었다.

한편, 무고죄 1심에서의 무죄 선고 후에도 검찰 측의 항소로 골프장 대표인 전직 검찰총장과 前직원 민정 씨 부녀의 싸움은 아직 끝나지 않고 이어지고 있다.

전직 검찰총장의 성추행 진실공방은 오는 14일 오후 11시 15분에 방송되는 SBS '그것이 알고 싶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학동로2길 19 (세일빌딩) 2층 941호
  • 대표전화 : 02-6212-0595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덕
  • 법인명 : (주)THE RNX엔터테인먼트
  • 제호 :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 03982
  • 등록일 : 2015-11-11
  • 발행일 : 2015-12-18
  • 발행인 : (주)더알엔엑스엔터테인먼트 박진우
  • 편집인 : 김종덕
  •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RNX 뉴스 - 스포츠, 연예, 생활, 건강, 세계, IT 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jw3333@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