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입장권 판매, ‘역대 최대 규모’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입장권 판매, ‘역대 최대 규모’
  • 임성룡 기자
  • 승인 2018.03.14 0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kbs '뉴스‘ 방송 화면 캡처]

[서울=RNX뉴스] 임성룡 기자 =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 입장권 판매가 역대 최대 규모를 기록했다.

지난 13일 오후,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조직위원회는 "평창동계패럴림픽대회가 중반에 접어든 가운데, 12일까지 판매된 입장권이 32만 매를 돌파해, 판매 목표치인 22만매의 146%를 보였다"고 전했다.

이는 지난 2010 밴쿠버 동계패럴림픽(21만매 판매)은 물론, 직전 대회인 2014 소치대회 판매량인 20만 매 보다 12만 매를 더 판매한 수치로, 소치 올림픽대회 전체 발행량인 31만6천 매 보다도 많은 기록이다. 이처럼 평창 동계패럴림픽을 향한 전 세계적인 뜨거운 열기는 최다 입장권 판매 수치로 나타나고 있다.

이에 대해, 이희범 조직위원장은 "평창 동계패럴림픽에 보내주신 국민들의 관심과 성원에 감사드린다. 아직 패럴림픽대회가 한창 인 만큼, 마지막까지 완벽한 경기 운영과 관중 서비스 등에 만전을 기해 패럴림픽 역사에 길이 남을 대회로 기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