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경, 김강우, 김희애 주연의 ‘사라진 밤’ 개봉 첫 주 예매 1위
김상경, 김강우, 김희애 주연의 ‘사라진 밤’ 개봉 첫 주 예매 1위
  • 임윤수 기자
  • 승인 2018.03.07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사라진 밤'의 주연배우 김상경,김희애,김강우[rnx뉴스 자료사진]

[서울=RNX뉴스] 임윤수 기자 = 예스24가 3월 1주 영화 예매 순위를 발표했다.

이승기, 심은경 주연의 <궁합>이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2위를 차지한 김태리, 류준열 주연의 힐링 드라마 <리틀 포레스트>는 78만 관객을 기록했다.

사진=영화 '사라진밤' 스틸이미지

이번 주는 김상경, 김강우, 김희애 주연의 미스터리 스릴러 <사라진 밤>과 리부트된 액션 어드벤처 시리즈 <툼레이더>가 개봉했다.

영화 예매사이트 예스24 영화 예매순위에서는 <사라진 밤>이 예매율 19.9%로 개봉 첫 주 예매 1위에 올랐다.

사진=영화 '사라진밤' 스틸이미지

<사라진 밤>은 국과수 사체보관실에서 사라진 시체를 두고 벌이는 하룻밤의 추적을 그린 스릴러 영화다.

이승기, 심은경 주연의 코믹 사극 <궁합>은 예매율 19.3%로 2위를 차지했다. 알리시아 비칸데르 주연의 액션 어드벤처 <툼레이더>는 예매율 18.5%로 3위에 올랐다.

김태리, 류준열 주연의 <리틀 포레스트>는 예매율 7.7%로 4위를 차지했고, 샐리 호킨스 주연의 판타지 로맨스 <셰이프 오브 워터>는 예매율 6.1%로 5위에 올랐다.

500만 관객을 돌파한 마블의 <블랙 팬서>는 예매율 5.3%로 6위를 기록했다.

다음 주에는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을 수상한 프란시스 맥도맨드 주연의 <쓰리 빌보드>가 개봉한다.

<쓰리 빌보드>는 모두가 잊어버린 딸의 살해범을 찾기 위해 대형 광고판에 도발적인 메시지로 이목을 집중시켜 세상과 사투를 벌인 한 엄마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이 밖에 재난 블록버스터 <허리케인 하이스트>와 소지섭, 손예진 주연의 판타지 로맨스 <지금 만나러 갑니다>가 개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