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18 21:01 (화)
'라디오 스타' 이기광, 하이라이트 데뷔 10주년 선물로 "멤버들과 동반입대 어떨까?"

'라디오 스타' 이기광, 하이라이트 데뷔 10주년 선물로 "멤버들과 동반입대 어떨까?"

  • 주예은 기자
  • 승인 2018.02.22 1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mbc'라디오스타']

[서울=RNX뉴스] 주예은 기자 = 그룹 하이라이트 이기광이 멤버들과 동반 입대를 생각하고 있다고 밝혔다.

21일 방송된 MBC '라디오 스타'에는 마이웨이 스타 특집으로 이기광, 바비, 산이, 박성광이 출연해 거침없는 입담으로 웃음을 줬다.

이날 데뷔 10주년을 맞은 하이라이트 이기광은 팬들을 위해 해줄 수 있는 일에 대해 고민 중이라고 했다.

이기광은 "하이라이트가 데뷔한 지 10주년이 됐다. 팬들을 위해 해줄 수 있는 게 없을까 생각하다가 멤버들이 "동반 입대하는 건 어떨까"라고 생각했다. 다들 군대 갈 나이가 됐고, 다른 아이돌 그룹들은 한 적이 없는 거라 의미가 있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그는 "선례가 없기도 하고 동시에 전역하면 활동 시기도 빨라질 수 있을 것 같다”면서 “팬 분들에게 선물이 될 수 있지 않을까”라고 자신의 생각을 말했다.

차태현은 "다 같이 갔다 오면 함께 활동을 하기도 좋을 것 같다"라고 맞장구를 쳤다.

하지만 문제는 막내 손동운을 설득해야만 했기에 고민에 빠지게 했다. 이에 이기광은 “은연중에 동운이도 알고 있을 것”이라고 정리해 웃음을 유발했다.

이에 김구라는 "동운이가 스페셜 MC로 왔을 때 '라스' 고정이 되면 입대를 늦게 하고, 안 되면 그냥 가야겠다고 했다"라며 '라스'가 하이라이트 동반 입대의 큰 그림을 가능하게 했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