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6 16:40 (토)
배우 김우빈♥신민아 커플 애정전선 이상無, “복귀 관련 추측성 기사는 자제 부탁”

배우 김우빈♥신민아 커플 애정전선 이상無, “복귀 관련 추측성 기사는 자제 부탁”

  • 김두일 기자
  • 승인 2018.01.16 0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방송 화면 캡처

[서울=RNX뉴스] 김두일 기자 = 비인두암(코 안 깊숙한 곳에 있는 인두에 생기는 악성종양. 10만 명당 1명꼴로 발생하는 희소암) 투병 중인 배우 김우빈과 연인 신민아의 근황이 공개되면서, 많은 누리꾼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현재 배우 김우빈과 신민아 커플의 연애 전선에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지난 15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서 박수홍은 풍문 기자단에게 "김우빈이 아플 때 신민아가 병원에서 목격됐다는 얘기가 있더라. 실제 병원에서 간호하고 그러는 거냐?"라고 물었다.

이에 대중문화평론가는 "실제로 병원에서 신민아의 모습을 목격한 분들이 꽤 있는 것 같다. 스케줄이 없을 때는 거의 김우빈 병원 갈 때 동행 한다고 하더라. 주변의 시선도 있을 텐데도 아랑곳 않고 가서 보살펴주는 모습이 예쁜 것 같다"고 대답해 눈길을 끌었다.

이를 들은 오현민을 비롯한 패널들은 "인터넷에서 둘이 헤어진 거 아니냐는 말을 본 거 같다" “그런 소문이 많이 돌았다"고 입을 모으자, 한 연예부 기자는 "최근의 목격담까지 내가 들어본 결과는 간호사들이 '신민아가 어김없이 병원에 와서 잘 간호도 해주고, 산책도 한다'고 증언한 거 보면서 헤어진 건 아닌 것 같다"고 전했다.

또한 다른 기자 역시 "실제로 두 사람은 2년 정도 연애를 했는데 애정전선에는 이상이 없다. 깊은 병을 가진 남자친구를 간호하는 게 순정만화 같다. 그래서 더 진지하게 사랑을 나누는 게 아닌가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배우 김우빈 복귀와 관련해 한 기자는 "소속사 측에서 추측성 보도를 자제해 달라고 했다. 복귀를 하게 된다면 김우빈이 직접 스스로 전할 것이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