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9 15:08 (화)
배우 장희령, 드라마'사자' 출연 확정..."신인 오디션 100대 1 뚫고 당당히 캐스팅"

배우 장희령, 드라마'사자' 출연 확정..."신인 오디션 100대 1 뚫고 당당히 캐스팅"

  • 임지영 기자
  • 승인 2018.01.03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장희령 인스타그램

[서울=RNX뉴스] 임지영 기자 = 배우 장희령이 드라마 '사자'에 합류한다.

드라마 '사자(四子)'는 살아남는 게 목적이 되어버린 한 남자와 사랑 속에서 사람에 대한 답을 찾아가는 또 다른 남자, 그리고 모든 이야기의 중심에 있는 한 여자의 이야기를 담은 로맨스 판타지 추리 드라마다.

평범하지 않은 삶을 살아가던 한 남자가 자신과 똑같이 생긴 남자와 우연한 사건으로 엮이며 벌어지는 내용을 새로운 컬러의 로맨스와 미스터리적인 요소 속에 담아낼 예정이다.

박해진(강일훈 역), 나나(여린 역), 곽시양(최진수 역)이 출연을 확정 지어 방영 전부터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특히 인터넷 기자이자 개인방송 BJ인 박현수 역으로 캐스팅된 장희령은 100여 명의 신인 오디션을 통해 캐스팅되어 이목이 모아지고 있다.

장희령은 2015년 모바일 드라마 '72초'를 통해 주목받기 시작했고 이후 웹드라마 '부탁해요 기홍 씨!' '썸남' 등에 출연했다.

또한 2016년 KBS 2TV '함부로 애틋하게'에서 김우빈의 스타일리스트 역을 맡으며, 지상파 드라마에 데뷔했다.

제작사 관계자는 치열한 오디션을 통해 발탁된 장희령에 대해 "발랄하고 통통 튀는 매력이 캐릭터와 잘 맞아떨어져 극에 생동감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전했다.

장희령이 맡게 된 박현수는 호기심 많고 미워할 수 없는 마성의 매력과 재기 발랄한 성격을 지닌 기자로, 어려서부터 친구인 여론에 대한 뜨거운 의리와 열정을 가진 인물이다.

한편, '사자'는 SBS '별에서 온 그대' '뿌리 깊은 나무' '바람의 화원' 등을 연출한 장태유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기존 한국 드라마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독특한 이야기 구조와 인간에 대한 묵직한 메시지를 담고 있는 이 작품은 1월부터 촬영에 돌입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