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5 18:21 (목)
박선영 아나운서, '리얼 먹방'…입사 10년만에 첫 예능 출연

박선영 아나운서, '리얼 먹방'…입사 10년만에 첫 예능 출연

  • 곽태영 기자
  • 승인 2016.03.31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RNX뉴스] 곽태영 기자 = 26일 방송된 SBS ‘토요일이 좋다-백종원의 3대 천왕’에 SBS 대표 아나운서 박선영이 일일 MC로 출연해 내숭 없는 리얼 먹방을 선보였다.

특히 오늘 방송에는 입사 10년 만에 첫 예능에 출연하는 박선영 아나운서를 돕기 위해 SBS 1기 유영미 아나운서부터 이병희, 윤현진, 김환, 김윤상 아나운서까지 ‘아나운서계의 어벤저스’ 군단이 총출동했다.

박선영 아나운서는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기존 일일MC들이 거쳐간 것처럼 먹선수와 함께 시식에 나섰고 아나운서의 체면을 버린 다양한 먹방 리액션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박선영 아나운서는 “평소에도 돈가스를 좋아해서 입천장 까질 때까지 먹는다”며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고, 이에 김준현이 “박선영의 입 내부가 넓다”며 그녀의 특급 먹성에 놀라워했다.

또한 박선영 아나운서는 목포 명인의 분식 돈가스와 찰떡궁합을 자랑하는 비장의 메뉴, 라면과 쫄면이 합쳐진 “쫄라”가 등장하자 눈빛이 돌변했고, 급기야 눈물까지 흘려 모두를 폭소케했다. (사진: SBS '토요일이 좋다-백종원의 3대 천왕')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