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문화 문화
한국인 4월 자국 경제 신뢰도... 아시아 7개국 중 최하위로 나타나
박지훈 기자 | 승인 2018.05.16 08:21

[서울=RNX뉴스] 박지훈 기자 = 입소스(Ipsos)가 전 세계 28개국 2만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세계 경제동향 인식조사’에 따르면 세계인이 평가한 4월 경제에 대한 긍정 인식률이 지난달과 동일한 47%이며 2018년 1월부터 자국 경제에 대한 신뢰도가 지속적으로 하락하는 추세인 가운데 한국은 자국 경제에 대한 긍정 인식률이 아시아 7개 국가 중 최하위로 나타났다.

국가별 경제동향 인식을 살펴보면 중국(89%, 지난달 비교 1%pt 상승)의 자국 경제동향에 대한 긍정적인 평가가 가장 높았으며 독일(80%, 지난달 비교 1%pt 상승), 사우디 아라비아(80%, 지난달 비교 3%pt 상승)가 그 뒤를 이었다.

반면 자국 경제에 대해 가장 부정적인 평가를 보인 국가는 브라질(14%, 지난달 비교 3%pt 상승)로 10월 브라질 대선 전후의 불확실성에 대해 국제통화기금 IMF가 브라질 경제의 위험요인으로 우려를 표한 바 있다.

이탈리아(20%, 지난달 비교 2%pt 상승), 스페인(23%, 지난달 비교3%pt 상승)이 브라질 다음 순이다.

주요 대륙별 경제동향 인식을 살펴보면 가장 높은 경제 신뢰도를 보인 지역은 북미(64%, 지난달과 동일)이며 가장 부정적 평가 지역은 남미(36%, 지난달 비교 1%pt 상승)로 나타났다.

이번 달 상승 폭이 가장 크게 나타난 국가는 세르비아(39%, 지난달 비교 5%pt 상승)이다. 반면 하락 폭이 가장 크게 나타난 국가는 스웨덴(69%, 지난달 비교 8%pt 하락)으로 지난달 비교 부정적인 인식을 보였다.

6개월 후 경제 전망을 살펴보면 지난달 비교 1%pt 소폭 하락한 29%이다. 자국 경제 성장에 대한 기대가 가장 높은 국가는 칠레(59%, 지난달 비교 3%pt 상승)인 반면 가장 부정적인 전망을 보인 국가는 프랑스(11%, 지난달 비교 2%pt 하락)이다.

이번 달 상승 폭이 가장 크게 나타난 국가는 헝가리(31%, 지난달 비교 13%pt 상승)이며 하락 폭이 가장 크게 나타난 국가는 남아공(30%, 지난달 비교 17%pt 하락)이다. 한국은 지난달과 동일한 24%로 나타났다.

한편 입소스의 세계 경제동향 인식조사는 매월 전 세계 28개국(호주, 브라질, 캐나다, 중국, 프랑스, 독일, 영국, 인도, 이탈리아, 일본, 스페인, 미국, 아르헨티나, 벨기에, 헝가리, 이스라엘, 멕시코, 폴란드, 러시아, 남아공, 사우디 아라비아, 한국, 스웨덴, 터키, 페루, 말레이시아, 세르비아, 칠레) 성인을 대상으로 온라인 패널 시스템을 이용하여 각국의 경제 상황에 대한 일반 국민의 인식을 조사하여 발표하고 있다.

이번 조사는 전 세계 18세~64세 성인 2만294명을 대상으로 3월 23일부터 4월 6일까지 온라인 조사로 진행되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1000명의 경우 +/- 3.1%p, 500명의 경우 +/-4.5%p이다.  [사진제공=입소스]

박지훈 기자  pjh6582@naver.com

<저작권자 © RNX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지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RNX  |  서울시 강남구 학동로 2길 19, 2층 941호(논현동,세일빌딩)  |  대표전화 : 02)6212- 0595
등록번호 : 서울 아 03982  |  발행일 : 2015년12월18일  |  등록일 : 2015년 11월11일  |  발행인 : (주)더알엔엑스엔터테인먼트 박진우
편집인 : 김종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덕
Copyright © 2018 RNX 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