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자동차 스포츠/자동차/E-Sports
[야구] 프로야구 흥행 청신호… SK, kt 관중 증가 눈에 띄어
박윤규 기자 | 승인 2018.04.15 18:40
[사진 제공 = SK 와이번스]

[서울=RNX뉴스] 박윤규 기자 = 프로야구가 개막 23일만에 100만 관중을 기록했다. 역대 7번째로 빠른 페이스다.

프로야구는 15일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4경기(광주 KIA-롯데전 취소)까지의 관중을 합산, 올 시즌 총 105만 9천 803명의 누적 관중을 기록했다.

개막 23일만이자 92경기만에 나온 숫자로, 지난해 동일 경기 수 기준 4%가 증가한 수치다.

이는 역대 7번째로 빠른 숫자다. 미세먼지, 꽃샘 추위 등 비협조적인 기상 환경에도 불구하고 92경기 중 10경기를 매진시키는 등 충분한 흥행이 지속되고 있다.

증가폭이 가장 눈에 띄는 구단은 SK 와이번스다. SK는 홈 12경기에서 지난해 8만 8천 879명에 비해 81%나 늘어난 16만 1천 240명의 관중이 입장하면서 KBO의 흥행을 선도했다.

kt wiz 역시 홈 5경기에서 7만 4천 137명의 관중을 끌어들이며 50%의 증가폭을 보였다. ‘비인기구단’의 즐거운 반란이다.

이외 LG 트윈스 역시 홈 9경기 13만 7천 413명을 기록하며 인기구단의 위엄을 세웠고, 두산 베어스(13만 3천 731명), KIA 타이거즈(12만 1천 647명), 롯데 자이언츠(12만 1천 106명) 등이 뒤를 이었다.

한편 한화이글스는 9만 5천 29명, 넥센히어로즈는 7만 5천 646명을 기록했다. NC 다이노스와 삼성 라이온즈는 각각 6만 6천 921명과 6만 2천 933명의 관중이 홈 구장을 찾았다.

박윤규 기자  rnxnews1@gmail.com

<저작권자 © RNX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윤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RNX  |  서울시 강남구 학동로 2길 19, 2층 941호(논현동,세일빌딩)  |  대표전화 : 02)6212- 0595
등록번호 : 서울 아 03982  |  발행일 : 2015년12월18일  |  등록일 : 2015년 11월11일  |  발행인 : (주)더알엔엑스엔터테인먼트 박진우
편집인 : 김종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덕
Copyright © 2018 RNX 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