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생활·건강 생활/건강
시냅스 바이오메디컬, VIDD 치료 의료기 ‘트랜스에어리스’로 CE마크 획득
김종덕 기자 | 승인 2018.01.09 11:40

[서울=RNX뉴스] 김종덕 기자 = 신경 자극 기술 혁신 기업이며 ‘뉴Rx 다이어프램 페이싱 시스템(NeuRx Diaphragm Pacing System®)’ 제조업체인 시냅스 바이오메디컬(Synapse Biomedical, 이하 ‘시냅스’)이 ‘트랜스에어리스 시스템(TransAeris™ System)’에 대한 CE마크를 획득했다고 8일 발표했다. 


‘트랜스에어리스’는 중환자실(ICU)에서 기계적 인공호흡(MV)을 하는 환자들을 위해 사용하는 일시적 가로막 자극기이다. MV가 생명을 유지시키는 호흡을 제공하지만 이를 장기적으로 사용하면 ‘인공호흡기 유발 가로막 장애(VIDD)’라고 불리는 가로막 위축 및 기능 장애를 포함한 부작용을 일으킨다. 중환자실 인공호흡의 중단 시간을 연장시킬 때 발생하는 주요 증상인 인공호흡기 유발 가로막 장애는 진료비를 증가시키고 환자의 질환 이환율과 사망률을 크게 높인다. 시냅스는 ‘척수손상 및 루게릭병(Spinal Cord Injury & Lou Gehrig’s Disease, SCI & ALS)’ 환자에 대한 호흡 보조기기를 이용한 25년 이상의 가로막 페이싱(pacing) 연구와 실제 경험을 토대로 개발하여 현재 유럽과 일부 지역에서 판매하고 있는 ‘트랜스에어리스’를 출시한다. 

앤서니 R 이그나니(Anthony R. Ignagni) 시냅스 사장 겸 CEO는 “회사의 ‘뉴Rx(NeuRx)’ 플랫폼을 수천 명의 환자에게 사용한 경험을 중환자실에 입원한 새로운 환자들을 대상으로 활용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트랜스에어리스’는 인공호흡기 유발 가로막 장애를 치료하는 최초의 기기로서 이 제품이 장기간의 기계적 인공호흡으로 인해 유발되는 많은 환자들의 의료비와 합병증을 줄이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종덕 기자  rnxnews1@gmail.com

<저작권자 © RNX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종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 RNX  |  서울시 강남구 학동로 2길 19, 2층 941호(논현동,세일빌딩)  |  대표전화 : 02)6212- 0595
등록번호 : 서울 아 03982  |  발행일 : 2015년12월18일  |  등록일 : 2015년 11월11일  |  발행인 : (주)더알엔엑스엔터테인먼트 박진우
편집인 : 김종덕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덕
Copyright © 2018 RNX 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